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보도/성명
[사설]창원시의 빗나간 감찰활동
경남도민일보 webmaster@idomin.com 2016년 08월 22일 월요일 
  

방문간호사라고하면 일반 요양병원에서 파견 나가는 영업형이 있고 공익 성격의 보건소 소속 간호사가 있지만 통칭 보건소 소속 간호사를 지칭한다고 보면 맞다. 이들은 빈곤가정과 출산은 했지만 형편이 여의치않아 제대로 신생아나 산모를 돌볼 수 없는 세대 그리고 65세 이상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을 직접 방문하여 간호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사회 취약계층을 상대로 하는 건강 도우미들이다.


공적인 업무니까 활동에 따른 복명서가 따라붙는 것은 당연하다. 어디에 가서 누구를 어떻게 간호했고 약품은 무엇을 얼마만큼 썼는지가 기록돼 일일결산으로 처리된다. 따라서 방문간호사의 활동이 적합하게 진행됐는지 혹시라도 누락된 가정은 없는지 사실 확인을 하는 일은 조금도 어렵지 않다.


창원시가 공용차량의 적법 운용 여부를 알아보겠다며 방문간호사 뒤를 따라다니며 족적을 캔 것은 그러므로 정상적인 공무집행 범위 안에서 이루어진 행위라고 단정할 수 없다. 그와 같은 감찰 활동이 보편적일 수 없다는 것이 문제의식의 출발점이다. 꽁무니를 쫓는 미행방식은 투명성을 존중해야하는 행정청이 취할 태도는 아닌 것이다. 미행 사실을 숨기려고 렌터카를 이용한 것은 전형적인 치고 빠지기 작전이 아닐 수 없다. 혹시 탄로가 나더라도 신분을 속이는 게 용이해져 소위 '모르쇠'로 오리발을 내밀 수 있는 여지를 확보하기 위함이다. 아무리 감찰활동이라고는 하나 그건 염치없는 짓이다. 표적감사일 가능성이 농후하다는 의문도 생긴다. 감사 능력이 1 대 1 감시체제를 펴기는 어렵다는 관점에서 하필 탄로 난 대상자가 노조 핵심간부란 사실이 의혹을 사기에 딱 알맞다.


창원시 행정이 반노조 비민주성에 바탕하고 있다는 오해를 받아 억울할 게 없다.


비단 방문간호사만이 해당되는 것은 아니다. 시청 산하에는 요소요소에 비정규직 공무원이 포진하여 힘든 일을 수행하고 있지만 충분한 대우를 받지못하고 있다는 불만이 커져 간다. 많은 자치단체가 그들의 후생복리를 위해 나름대로 애쓰고 있고 일부는 정규직으로 전환되는등 개선대책을 내놓고 있다. 이런 차제에 감사권을 남용하여 인권을 훼손하고 청내 갈등을 조장해서야 되겠는가. 창원시는 즉시 진상을 밝히고 상응하는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다.


<저작권자 ⓒ 경남도민일보 (http://www.idom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환경미화원 산업재해 근본적 해결을 위한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243개 시장·군수·구청장 고발! 산재발생 온상 민간위탁 폐지와 정규직 전환! 노조배제 노동부, 행안부, 환경부 규탄 기자회견 file 향기세상 2018.02.22 3437
53 [기자회견문] 여성노동자에 대한 창원시의 미행, 사찰 규탄 기자회견 향기세상 2016.08.19 3205
52 한상균위원장 중형선고에 대한 각계 규탄 성명 및 논평 향기세상 2016.07.06 3194
51 <성명서>방문간호사인 노조 간부를 불법 사찰한 창원시는 오리발을 거두고 공개 사과하라! 향기세상 2016.08.19 3168
50 민주노총 최종진 위원장 직무대행 담화문 file 향기세상 2016.07.07 3164
49 [논평] 홍준표 지사, 부끄러운 낯짝을 계속 들고 다니려나? 향기세상 2016.09.13 3134
48 [보도자료]간접고용노동자 권리보장쟁취 공동투쟁선포 기자회견 향기세상 2016.09.13 3122
» [펌] [사설]창원시의 빗나간 감찰활동 _ 경남도민일보 사설 향기세상 2016.08.22 3088
46 [보도자료] 한상균위원장 사퇴철회 관련 향기세상 2016.09.13 3079
45 [기자회견문] 창원시는 방문교육지도사를 즉시 정규직으로 전환해야 합니다. file 향기세상 2018.10.15 1727
44 [기자회견문] 경상남도는 『전환 공무직 노동자들에 대한 임금차별』과 『최저임금 회피 꼼수 상여금 쪼개기』를 즉각 중단해야 합니다. 향기세상 2018.06.25 1457
43 (기자회견문) 경상남도를 비롯한 일선 시/군은 기간제 노동자들에 대해 제대로된 정규직화 실시하고, 전환 공무직에 대한 임금차별을 철폐하라. 향기세상 2018.04.19 1349
42 (성명서) 창원시 수도검침원 조합원의 죽음에 깊은 애도를 드리며,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 투쟁을 더욱 힘있게 펼쳐 고인의 뜻을 받들겠습니다. 향기세상 2018.03.27 1189
41 최저임금은 죄가 없다. 대학은 핑계 대지 말고 임원감축을 멈추고, 정부는 <용역근로자 근로조건 보호지침>을 모든 대학으로 확대 적용하라! 향기세상 2018.02.22 1103
40 (기자회견문) 시민혈세 낭비하는 지방자치단체 민간위탁제도 폐지하고, 즉각 직접 고용하라. 향기세상 2018.05.16 1090
39 (기자회견문) 사천시는 청소 업무 민간위탁 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향기세상 2018.06.13 1084
38 [민중의 소리 사설] 한상균 8년 구형, 경찰에서 검찰로 옮겨간 공안 드라이브 향기세상 2016.06.15 621
37 [한상균위원장 5년중형선고 관련 김종훈, 윤종오의원 공동논평]한상균 위원장 아닌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결박한 판결 향기세상 2016.07.06 574
36 [한상균 위원장 5년 중형선고 규탄 기자회견문] 권력에 굴복한 공안판결 중형선고 규탄한다 향기세상 2016.07.06 565
35 【최저임금위원회 제8차 전원회의 결과 브리핑】 향기세상 2016.07.06 561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