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메인뉴스

9월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시동', 전국 첫 결의대회 열려

21일 저녁 창원대 '경남 추진위 결의대회'... 김창한, 강병기 등 참석
17.06.21 21:34l최종 업데이트 17.06.22 13:25l

    

[기사 수정 : 22일 오후 1시 25분]

 민중연합당, 민중의꿈 등 진보정치 인사들이 참여한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원회 결의대회'가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렸다.
 민중연합당, 민중의꿈 등 진보정치 인사들이 참여한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원회 결의대회'가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렸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노동자들이 직접 정치에 나서는 것이 얼마나 무서웠던지, 우리는 권력에 의해 갈기갈기 찢겼다. 2014년 12월 19일, 우리는 밤새 술을 마시고 속울음을 삼켰다. 그 후로 3년."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린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 결의대회'에 참석한 노동자, 농민, 서민들이 다짐했다. 박근혜 정부 당시 강제 해산됐던 옛 통합진보당 당원뿐만 아니라 진보정치를 바라는 인사들이 모여 '진보대연합정당' 건설을 외쳤다.

ad
'민중연합당'과 '민중의꿈' 등 진보정치 조직들은 21일 국회에서 원탁회의를 열고, 오는 9월 진보정당을 창당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7월 6일 '창당준비위'를 발족하기로 했다.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추진위'가 결성되는 것은 경남이 처음이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강병기 민중의꿈 상임공동대표, 김창한 민중연합당 공동대표, 김영호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과 조병옥 사무처장, 김지영 평통사 고문, 김군섭 전농 부경연맹 의장, 김미영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경남연합 회장, 안혜린 노동당 경남도당 위원장과 이장규 정책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또 정영주·송순호·강영희 창원시의원과 이길종·석영철·이천기·손석형 전 경남도의원, 하원오 경남진보연합 회장, 김천욱 전 민주노총 경남본부장 등도 함께 했다.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는 주재석(민중연합당 경남대표)·이정희(경남민중의꿈 대표)·하원오(경남진보연합 대표)·김천욱(전 민주노총 경남본부장) 공동대표를 선출했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많은 참가자가 몰렸다. 강당 1층이 모자라 2층에도 찼고, 자리가 없어 일부는 서 있기도 했다.

김영호 의장은 "힘이 솟는다. 그동안 우리는 남의 농사만 지었다. 우리가 농사를 지으려고 하면 저들로부터 탄압을 받았고, 저들은 농사를 짓지 말라고 했다"며 "우리가 지으려는 농사를 멈출 수 없다. 다시는 노동자와 농민, 서민이 만든 정당이 짓밟히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김재명 본부장은 "그 나라의 국민이 누구냐에 따라 국가와 정부의 성격이 형성된다. 우리나라는 그동안 외국에 나라를 빼앗겨 식민지가 되기도 했고, 군사정부에다 독재정부도 있었다"며 "국민이 주인인 나라를 우리 손으로 만들고자 한다. 진보대연합정당이라는 주춧돌을 부여잡고 100년 가는 정당, 1000년, 만년 가는 정당을 우리 힘으로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강병기 대표는 "돌이켜 보면 참으로 험난한 길이었다. 다시 정당을 만들고자 한다"며 "분열도 뼈아팠다. 새로 드는 진보정치의 깃발이 다시는 짓밟히지 않고 최종 승리하는 기관차가 될 것"이라 말했다.

김창한 대표는 "통합진보당 강제해산 뒤 진보정치는 너무나 힘겹게 달려왔다. 진보단결은 시대 사명이고 반드시 해낼 것"이라며 "어떤 어려움이 있더라도 우리는 가야 한다"고 말했다.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린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원회 결의대회'에서 강병기 민중의꿈 공동상임대표, 김창한 민중연합당 공동대표, 김영호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김재명 민주노총 경남본부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린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원회 결의대회'에서 강병기 민중의꿈 공동상임대표, 김창한 민중연합당 공동대표, 김영호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김재명 민주노총 경남본부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우리는 다시 새로운 진보정당을 건설한다"

참가자들은 결의문을 채택했다. 노동자들은 "우리는 다시 새로운 진보정당을 건설한다. 참으로 오랜 기다림이 있었다. 분열의 상처는 노동으로 감싸고 헌신으로 극복하겠다"며 "노동자가 앞장서서 현장의 노동자 직접정치를 일구어내는 당당한 노동자의 정당을 만들어 내겠다"고 다짐했다.

또 농민들은 "농민이 다시 이 땅의 주인으로 우뚝 서서 미국에게도 중국에게도 당당한 나라를 만들어내는 그 중심에 서겠다. 농민의 땀과 눈물을 그 누구에게 닦아달라고 하지 않겠다. 우리 힘으로 당당히 걷어내고 힘차게 진보정당의 주인이 되겠다"고 했다.

학생들은 "촛불혁명 세대의 새로운 정당, 청년다운 패기가 넘쳐흐르는 정당 우리가 만들겠다. 노동자 민중의 진보정당, 그 뿌리는 젊음과 패기 진취적 기상이다. 투쟁하는 정당, 그 앞자리 우리가 채우겠다"고 했다.

이들은 "누가 주인인가? 다시 묻는다. 우리가 주인이다. 그동안의 흔들림과 아픔이 우리에게는 입에 쓴 약이 될 것이. 아픔을 딛고 우리부터 시작한다. 더 큰 진보정당을 만들고 가장 멋진 통일된 나라를 만드는 그 날까지 거제가 굳건한 진보정당의 초석이 되겠다"고 했다.

 민중연합당, 민중의꿈 등 진보정치 인사들이 참여한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원회 결의대회'가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렸다.
 민중연합당, 민중의꿈 등 진보정치 인사들이 참여한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경남추진위원회 결의대회'가 21일 저녁 창원대학교에서 열렸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9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 원직복직 결정 왜 이행 않나?" [15] 향기세상 2017.07.17 21811
258 ‘사법농단’ 추가 공개 문건도 ‘전교조 법외노조’ 거래 재확인 향기세상 2018.06.12 10230
257 "범법자 홍준표 지사는 즉각 사퇴하라" 촉구 향기세상 2016.09.13 2936
256 경남 시민들 곳곳에서 "미국 보호 위한 사드 반대" 향기세상 2016.09.13 2922
255 경남 야권 "홍준표 지사 사퇴, 정계은퇴" 촉구 향기세상 2016.09.13 2900
254 민주노총, 2018년 하반기 총파업 포함한 총력투쟁 전개 결의 향기세상 2018.06.12 1450
253 민주노총 사회적 총파업, “오늘은 비정규직의 날, 내일은 비정규직 없는 세상”노동자 시민 등 5만 명 파업대회 향기세상 2017.07.02 1336
252 “자주없이 평화없다! 우리는 전쟁 반대하고 평화 원한다”민주노총 8.15 전국노동자대회 및 8.15 번국민평화행동 개최 향기세상 2017.08.16 1334
251 김명환 위원장, ILO총회서 ‘문재인 정부 최저임금 삭감법’ 규탄 향기세상 2018.06.12 1278
250 "분신 조영삼 외침, 문재인정부-미국은 들어라" 향기세상 2017.09.22 1198
249 민주노총 경남본부, 새 임원 선거에 단독후보 출마 향기세상 2017.11.08 1193
248 창원시의 복지포인트 일방삭감 규탄 기자회견 진행.... [1] 향기세상 2017.02.10 1181
» 9월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시동', 전국 첫 결의대회 열려 향기세상 2017.06.22 1179
246 창원시공무직지회 투쟁 돌입!! file 향기세상 2017.06.05 1175
245 민주노총 경남본부, 창원지법 앞 '38명 출입금지가처분신청 받아들이지 말라" 향기세상 2018.01.11 1174
244 통합연맹 가입 조합원 투표 압도적 가결 file 향기세상 2016.12.29 1162
243 [펌]건설노동자 "더 이상 다치지 않고 죽지 않겠다" 투쟁 돌입 향기세상 2016.06.21 1156
242 [펌] 6.15 경남본부, 백아산 '통일등반대회' 열어 향기세상 2016.06.21 1155
241 삼천포항 선원 노동자들 '끝내 웃다', 선주측과 임금 합의 향기세상 2017.07.30 1149
240 사진으로 보는 역사 100만 민중총궐기, “박근혜는 퇴진하라!”2016년 11월 12일 민중총궐기 및 3차 범국민행동 향기세상 2016.11.15 1148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