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메인뉴스

법원, 무상급식 지키기 선언 교사들에 '선고유예' 판결

당초 검찰은 교사 8명에 징역형 등 구형 ... 창원지방법원, 21일 선고
17.09.21 10:18l최종 업데이트 17.09.21 12:00l
    

 전교조 경남지부 조합원들이 21일 오전 창원지방법원에서 재판을 받은 뒤 사진을 찍었다.
 전교조 경남지부 조합원들이 21일 오전 창원지방법원에서 재판을 받은 뒤 사진을 찍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법원이 홍준표 전 경남지사 때 '무상급식 지키기 교사선언'을 해 국가공무원법 위반(집단행위금지의무) 혐의로 기소되었던 교사들에게 검찰이 내린 징역형 대신 선고유예 판결을 내렸다.

전교조 경남지부는 법원 선고에 "검찰의 구형이 터무니 없었다는 것을 재판부가 인정한 것"이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공교육의 정신을 지키려는 교사들에게 '무죄'가 아닌 '선고유예'는 대단히 아쉬운 판결일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창원지방법원 형사5단독 송종선 판사는 21일 오전 송영기 전 전교조 경남지부장을 포함한 8명에 대한 선고 공판을 열었다. 그 결과, 재판부는 교사들에게 모두 선고유예를 선고했다. 다만 송 전 지부장에 대해 국가공무원법 위반이 아닌 집시법 위반으로 150만 원 벌금형을 선고했다.

ad
전교조 경남지부는 2015년 4월 1일 교사 1146명이 참여한 '무상급식 호소 교사선언'을 했고, 송 전 지부장을 포함한 교사 8명이 경남도청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경남도청은 그 다음 날, 기자회견에 참여했던 교사들을 국가공무원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송영기 전 지부장은 2015년 5월 국회 앞에서 '공무원연금 개악 저지' 집회에 참석했다가 집시법 위반으로 함께 기소되었다.

창원지방검찰청은 지난 8월 24일 결심공판 때 교사들에 대해 징역 1년에 벌금 50만원(1명), 징역 10월(3명), 징역 8월(1명), 벌금 500만원(3명)을 각각 구형했다.

그러자 경남교육연대, 전교조지키기경남공동대책위원회, 친환경무상급식지키기경남운동본부는 경남도청과 검찰을 비난하는 기자회견을 열기도 했다.

당시 경남도청 총무계장으로 고발인이었던 김종화 함안군 부군수조차 지난 13일 법원과 검찰에 '고발취하서'를 제출했다. 그러면서 재판 결과에 사람들의 이목이 쏠렸다.

법원 "제반사항 참작 선고유예"... 전교조 "대단히 아쉬운 판결"

송종선 판사는 재판에서 '무상급식 지키기 선언'과 관련해 모두 유죄라 했다. 송 판사는 교사선언이 국가공무원법 위반에 해당하고, 노조 활동으로 인정하지 않았다.

그러면서 송 판사는 "교사들의 의사표현이 개인의 이익을 위한 게 아니고, 무상급식 재개가 직무와 관련이 있으며, 제반 사정을 참작해 선고유예를 선고한다"고 했다. 대신 송 판사는 송 전 지부장의 집시법 위반 혐의를 인정해 벌금형을 선고했다.

선고 뒤 송영기 전 지부장은 "2015년과 2017년의 무상급식 지형에는 변화가 있고, 도민 7000여 명이 탄원서명하고 경남도에서 고발취하했던 게 의미가 있었던 것 같다"며 "그러나 교사의 의사표현을 엄격하게 제한한 부분은 고민스럽다"고 말했다.

전교조 경남지부는 판결과 관련해 낸 입장을 통해 "향후 깊은 논의를 통해 공동으로 대응 방향을 정할 것이며, 교사들의 공교육을 지키기 위한 양심적인 행동이 불법으로 호도되지 않는 사회를 위해 함께 투쟁해 나갈 것"이라 했다.

전교조 경남지부는 "우리는 8명의 교사에게 무죄를 선고해 달라는 취지의 탄원서를 조직하였다. 5일 만에 전국 각지의 7072명이 온라인으로, 김경수, 노회찬, 민홍철, 서형수 국회의원과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 등, 정당과 사회단체의 지도층 인사 다수가 직접 탄원서를 작성해 제출했다"며 "이는 교사들의 양심적인 행동을 많은 국민들이 지지한다는 것을 입증하고 있는 것"이라 했다.

 창원지방법원.
 창원지방법원.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9 민주노총 제9기 임원 선거, 기호1번 김명환(46.6%)-기호2번 이호동(17.6%) 결선 향기세상 2017.12.12 4
158 거제시희망복지재단, 또 '부당해고' '부당노동행위' 판결 향기세상 2017.12.02 4
157 두 번 잘렸다 '부당해고' 판결 받은 사회복지사의 바람 향기세상 2017.12.02 0
156 "공무직 노동자를 1회용 소모품으로 여기다니?" 향기세상 2017.11.30 4
155 민주노총 “노동시간 근로기준법 개악은 文 대통령 노동정책 파기 선언” 향기세상 2017.11.27 14
154 '고 이민호군 사망' 지적하는 자리, 국회는 텅 비었다 향기세상 2017.11.25 8
153 민주노총 제9기 임원선거 4명 위원장 후보 "한상균을 석방하라!" 향기세상 2017.11.25 1
152 •거창군공무직지회 임단협 체결 촉구 출근투쟁 중 향기세상 2017.11.20 2
151 '달림이' 4천명, '민족화해·평화·통일 염원' 안고 달려 향기세상 2017.11.20 4
150 부산경남경마공원노조, '합의 이행' 촉구 투쟁 수위 높여 향기세상 2017.11.20 6
149 창원 한국지엠 비정규직, 노동부에 '특별근로감독' 촉구 향기세상 2017.11.20 3
148 농민들 나락적재투쟁 벌금 처분에 정식재판 청구 향기세상 2017.11.20 2
147 고공농성 이어 한국당 앞 집회까지... 파업 수위 높이는 건설노동자들 향기세상 2017.11.20 1
146 민주노총 “노동적폐 청산 없이는 문재인 정부의 노동존중은 빛 좋은 개살구”전태일 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전국 5만여 노동자 운집 향기세상 2017.11.16 13
145 "또 지진 났다, 신고리원전 5·6호기 백지화 해야" 향기세상 2017.11.16 2
144 "매년 2월, 같이 근무하는 교사들 앞에서 면접 보다니" 향기세상 2017.11.16 2
143 쪼개진 진보정당들, 내년 지방선거 어떻게 치르나? 향기세상 2017.11.16 2
142 일반노조 임원선거 연장등록공고 file 향기세상 2017.11.15 2
141 노동조합 임원선거 공고 file 향기세상 2017.11.10 9
140 민주노총 경남본부, 새 임원 선거에 단독후보 출마 향기세상 2017.11.08 16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