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메인뉴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창원광장을 돌아 경남도청 앞까지 거리행진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창원광장을 돌아 경남도청 앞까지 거리행진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경남본부(본부장 류조환)는 5월 1일 창원에서 '세계노동절 대회'를 열고 '노동기본권 전면 확대'와 '비정규직 철폐', '노동법 개악 저지', '최저임금 인상', '재벌개혁', '한반도 자주통일'을 외쳤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이날 오후 3시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 도로에서 집회를 열었다. 여영국 국회의원(창원성산)과 하원오 경남진보연합 상임의장, 석영철 민중당 경남도당 위원장을 비롯해, 노동자 1500여 명이 함께 했다.

류조환 본부장은 "경남지역 곳곳에 투쟁하는 현장이 많다. 대우조선해양 매각 저지,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 복직,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부당노동행위, 경남에너지중부고객센터, 진주 시내버스 삼성교통 등이다"며 "대우조선해양 매각 저지를 위해 투쟁할 것"이라고 말했다.

류 본부장은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의 대회사를 대신 읽었다. 하원오 상임의장은 "세계노동절을 축하드린다"며 "세계노동절이 129주년이나 됐는데 노동자들은 아직도 투쟁하고 있다. 129년이나 지났는데 아직도 챙길 것을 못 챙겼느냐. 노동자 삶이 더 나아졌으면 한다"고 했다.

"노동권 존중이 한국의 미래가 돼야"

ad
여영국 의원은 "129주년 노동절 맞아 세 가지 과제 있다. 노동개악 저지, ILO 협약 비준, 노동기본권 쟁취다. 이 세 가지는 기본적으로 노동자 투쟁을 위해 쟁취되겠지만 국회에서 법으로 통과해야 할 사안이다. 그런데 노동자 권리는 개선되기는커녕 늘 개악돼왔다"고 했다.

그는 "선거제도를 바꾸고자 했던 이유는 노동자의 목소리가 반영되지 않고 기득권의 밥그릇만 챙겨지는 상황을 바꾸기 위함이었다. 완벽하지 못했지만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를 만들어야 하고, 거기에 노동자와 서민들의 목소리 담길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했다.

여 의원은 "적어도 2020년 총선 후 130주년 노동절 기념행사장에서는 진보정당이 제1야당이 돼 오늘과 같은 구호를 외치지 않기를 바란다"며 "땀의 가치가 적용되고 노동자들의 노동권이 존중하는 것이 한국의 미래가 돼야 한다"고 했다.

연맹 대표자들이 무대에 올라 선언문을 발표하면서 "ILO 핵심협약 즉각 비준하라", "비정규직 철폐하고 노동악법 저지하라", "노동개악 저지하고 노동기본권 쟁취하자"고 외쳤다.

집회 참가자들은 대형 트레일러에 방송장비를 싣고 창원광장을 돌아 경남도청 정문 앞까지 거리행진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참가자들이 "함께 살자" 손팻을 갖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참가자들이 "함께 살자" 손팻을 갖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국회의원 등이 '노동법 개악 저지'라는 손팻말을 들고 서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국회의원 등이 "노동법 개악 저지"라는 손팻말을 들고 서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국회의원와 하원오 경남진보연합 상임의장이 율동하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국회의원와 하원오 경남진보연합 상임의장이 율동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국회의원와 하원오 경남진보연합 상임의장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국회의원와 하원오 경남진보연합 상임의장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류조환 본부장이 대회사를 하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류조환 본부장이 대회사를 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이선이 일반노조 중부경남지부장이 발언하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이선이 일반노조 중부경남지부장이 발언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의원이 발언하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여영국 의원이 발언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일반노조 조합원들이 "공무직 호봉제" 펼침막을 들고 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고, 일반노조 조합원들이 "공무직 호봉제" 펼침막을 들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5월 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앞에서 "2019 세계노동절 경남대회"를 열었다.
ⓒ 윤성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9 "ILO 핵심협약 미비준은 국제적으로 쪽 팔리는 일" 향기세상 2019.06.28 26
238 '7·3 공공부문 비정규직 총파업 투쟁' 선포 향기세상 2019.06.28 19
237 "미국은 남북화해 방해 말고 평화협정 체결해야" 향기세상 2019.06.28 40
236 '민주당 다수' 거제시의회 1년 평가한 시민들 "씁쓸하다" 향기세상 2019.06.28 10
235 노동존중 끝났다, 민주노총 모든 조합원 구속 각오로 투쟁" 향기세상 2019.06.28 44
234 "법원도 도로공사 소속이라 했는데 자회사 가라니?" 향기세상 2019.06.28 8
233 경남도청 앞 "폭탄배당 중단하고 가스요금 인하" 외쳐 향기세상 2019.06.14 16
232 일반노조 경남에너지중부고객센터지회 "해고자 복직, 직접고용 쟁취 결의대회" 열어 향기세상 2019.06.12 304
231 비정규직 제로 시대, 도로 비정규직 된 사람들 향기세상 2019.06.12 15
230 "5·18 진상 규명, 책임자 처벌, 자유한국당 해체" 외쳐 향기세상 2019.05.19 20
229 광주 전역에 ‘5.18 정신계승’ 목소리 향기세상 2019.05.19 8
228 민족민주노동단체, 5.18 합동 참배 진행 향기세상 2019.05.19 161
227 ‘오분류’ 정규직 미전환 공공 비정규직들 ‘포함 적용’ 촉구 향기세상 2019.05.17 88
» 민주노총 경남본부, 세계노동절 대회 열어... 향기세상 2019.05.02 9
225 [데스크칼럼]경남에너지와 경남도 향기세상 2019.05.01 8
224 환경미화원 죽음에 창원시청 앞 장송곡 틀어 '진상조사' 촉구 향기세상 2019.05.01 107
223 새벽에 혼자 작업하던 환경미화원 숨진 채 발견 향기세상 2019.04.26 3
222 ‘사법농단’ 추가 공개 문건도 ‘전교조 법외노조’ 거래 재확인 향기세상 2018.06.12 10230
221 김명환 위원장, ILO총회서 ‘문재인 정부 최저임금 삭감법’ 규탄 향기세상 2018.06.12 1278
220 민주노총, 2018년 하반기 총파업 포함한 총력투쟁 전개 결의 향기세상 2018.06.12 1450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