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메인뉴스
"구호로만 존재하던 문재인 정부의 '노동존중'은 끝났다. 정부는 극우정당과 극우언론의 노동적대 주장을 그대로 넘겨받아 민주노총 간부 3명에 이어 김명환 위원장마저 잡아가두면서 노동탄압에 열중하고 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가 6월 25일 경남지방경찰청 앞에서 이같이 밝히며 '투쟁'을 선언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노동탄압 중단, 노동기본권 확대, 구속 동지 석방,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규탄과 대응투쟁 계획 발표"를 했다.

이 자리에서 이선임 금속노조 경남지부 수석부지부장은 "금속노조는 오는 26일 영남권 노동자 대회를 시작으로 7월에도 다양한 투쟁을 벌일 것"이라고, 정동길 화학섬유연맹 울산경남본부장은 "문재인정부가 했던 노동 공약을 지키지 않고 오히려 역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대은 (경남)일반노조 위원장은 "김명환 위원장 구속은 민주노총 전체에 대한 구속이다. 조합원 모두는 구속을 각오하고 투쟁할 것"이라고, 박쌍순 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경남지부 부지부장은 "문재인정권을 규탄한다. 우리는 이기는 투쟁을 할 것"이라고 했다.

송미량 노동당 경남도당 비대위원장은 "문재인정부의 노동 존중 사회가 이런 것인가. 노동탄압을 묵과 할 수 없다", 석영철 민중당 경남도당 위원장은 "문재인정부를 강력하게 규탄한다", 노창섭 정의당 경남도당 위원장 후보는 "민주노총 위원장에 대한 구속은 노동자에 대한 도전이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허연도․김재명 민주노총 경남본부 지도위원 등이 함께 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6월 25일 경남지방경찰청 앞에서 “노동탄압 중단, 노동기본권 확대, 구속 동지 석방,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규탄과 대응투쟁 계획 발표 기자회견”을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6월 25일 경남지방경찰청 앞에서 “노동탄압 중단, 노동기본권 확대, 구속 동지 석방,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규탄과 대응투쟁 계획 발표 기자회견”을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간부 3명에 이은 위원장 구속은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전면화이며, 향후 전개될 본격적인 노동배제와 노동탄압의 정점"이라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은 끝없는 노동정책 후퇴 지속에서 시작된 것이며,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통해 노동을 범죄시하고 이후 노동법 개악을 더욱 강력하게 추진하겠다는 의지"라고 했다.

이들은 "따라서 문재인 정부는 더 이상 촛불정부를 자임할 수 없음. 노동탄압에 저항하는 전체 진보진영 투쟁은 물론, 정부와 여당에 대한 저항투쟁 역시 본격 확산될 것"이라고 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민주노총은 전면적이고 대대적인 7월 총파업을 비상한 결의로 조직할 것"이라며 "위원장 구속 상황에 걸맞게 일상 사업을 최소화하고, 투쟁 조직에 집중하는 비상체제를 구축함과 동시에, 즉각적이고 전국적인 규탄투쟁을 전개할 것"이라고 했다.

또 이들은 "민주노총은 문재인 정부의 친재벌 정책 전환과 노동탄압에 대응한 노동탄압 분쇄 투쟁과 노동기본권 확대 투쟁을 전조직적으로 확산시키는 한편, 정부가 선언한 노정관계 파국에 따라 기존 노정관계를 전면 재검토할 것"이라고 했다.

민주노총은 다양한 투쟁에 나선다. 6월 26일 울산에서 전국노동자대회, 6월 27일 "최저임금 1만원 쟁취, 노동탄압 분쇄 민주노총 결의대회", 6월 28일 전국 단위사업장 대표자 결의대회가 열린다.

또 7월 3일 "공공부문 비정규노동자 총파업 전국노동자대회", "공공부문 비정규노동자 총파업 전국노동자대회", 7월 18일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 규탄 총파업 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민주노총은 7월 18일 4시간 파업을 벌인다. 이와 관련해 민주노총은 "민주노총에 자행하는 노동탄압을 강력히 규탄하는 노동법 개악 저지 파업투쟁", "ILO 협약비준을 넘은 민주노총 사회대개혁 선도 의제로서의 노동기본권 확대 쟁취투쟁"을 예고했다.

'노정관계 전면 재검토'를 내건 민주노총은 "문재인 정부에 의한 노정관계 파국에 따라 정부위원회 참여 여부를 재검토하되, 논의를 통해 결정키로 한다"고 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6 "거제시종합사회복지관, 원직복직 결정 왜 이행 않나?" [46] 향기세상 2017.07.17 68932
275 ‘사법농단’ 추가 공개 문건도 ‘전교조 법외노조’ 거래 재확인 [1] 향기세상 2018.06.12 10475
274 "범법자 홍준표 지사는 즉각 사퇴하라" 촉구 [1] 향기세상 2016.09.13 2949
273 경남 시민들 곳곳에서 "미국 보호 위한 사드 반대" [1] 향기세상 2016.09.13 2937
272 경남 야권 "홍준표 지사 사퇴, 정계은퇴" 촉구 향기세상 2016.09.13 2916
271 민주노총 사회적 총파업, “오늘은 비정규직의 날, 내일은 비정규직 없는 세상”노동자 시민 등 5만 명 파업대회 향기세상 2017.07.02 2472
270 부산 '강제징용노동자상', 일본영사관 앞 건립 추진 향기세상 2017.08.16 2229
269 민주노총 경남본부, 새 임원 선거에 단독후보 출마 향기세상 2017.11.08 2146
268 “자주없이 평화없다! 우리는 전쟁 반대하고 평화 원한다”민주노총 8.15 전국노동자대회 및 8.15 번국민평화행동 개최 향기세상 2017.08.16 2089
267 민주노총, 2018년 하반기 총파업 포함한 총력투쟁 전개 결의 향기세상 2018.06.12 2037
266 정권교체 뒤 노동자들, 폭염 속 첫 '통일선봉대' 활동 향기세상 2017.07.30 1696
265 김명환 위원장, ILO총회서 ‘문재인 정부 최저임금 삭감법’ 규탄 향기세상 2018.06.12 1538
264 "분신 조영삼 외침, 문재인정부-미국은 들어라" 향기세상 2017.09.22 1516
263 민주노총 경남본부, 창원지법 앞 '38명 출입금지가처분신청 받아들이지 말라" 향기세상 2018.01.11 1485
262 9월 진보대연합정당 건설 '시동', 전국 첫 결의대회 열려 향기세상 2017.06.22 1482
261 창원시의 복지포인트 일방삭감 규탄 기자회견 진행.... [1] 향기세상 2017.02.10 1450
260 창원시공무직지회 투쟁 돌입!! file 향기세상 2017.06.05 1426
259 [펌] 6.15 경남본부, 백아산 '통일등반대회' 열어 향기세상 2016.06.21 1402
258 통합연맹 가입 조합원 투표 압도적 가결 file 향기세상 2016.12.29 1400
257 한상균 위원장 8년 구형 규탄...독재권력에 부역한 범죄행위로 기록될 것 향기세상 2016.06.21 1394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