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메인뉴스
2019 전국노동자대회, "노동개악 중단하라" 정부와 국회에 최후 경고9일 서울 여의도에서 열려… 10만 조합원 참가
민주노총이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마포대교 남단에서 '2019 전태일 열사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위원장 김명환, 이하 민주노총)이 9일 오후 서울 여의도에서 10만 조합원과 시민사회 참가자가 모인 가운데 '전태일열사 정신계승 2019 전국노동자 대회'를 열고 ▲노동법 개악 분쇄 ▲노동기본권 쟁취 ▲비정규직 철폐 ▲사회공공성 강화 ▲재벌체제 개혁할 것을 정부와 국회에 최후 경고했다.

특히 문재인 정부가 내세웠던 노동존중 사회가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 ILO 핵심협약 비준 요구를 노조파괴법으로 맞서는 등 노동절망 사회로 바뀌고 있음을 규탄했다.

민주노총은 '100만의 전태일'이란 슬로건을 내걸고 오는 30일 서울 광화문을 중심으로 전국적인 총파업·총력투쟁에 나설 것을 선포했다.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대회사에서 "문재인 정부는 노동시간 단축 외침에 탄력근로제 개악안을 던지고, ILO 핵심협약 비준 요구에 노조파괴법으로 맞선다"면서 "정부가 노동개악의 운을 띄우면 국회가 더 많은 개악안을 요구하는 '노동절망 사회'가 돼버렸다"고 말했다.

이어 "촛불혁명으로 노동자와 시민이 문재인 정부에게 큰 힘을 줬지만, 정부는 적폐청산과 노동기본권 확대, 재벌개혁 등의 개혁과제를 방치한 채 끝내 노동존중 사회를 역주행하는 방향으로 폭주한다"며 "노동개악과 노동자 희생을 강행한다면 민주노총의 전력을 기울인 반격과 이로 인한 파국을 면치 못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홍콩에서 연대 차 방한한 람슈메이 노동활동가는 "한국이 노동운동으로 사회를 바꾼 경험은 홍콩 노동자들에게 큰 영감이 되고 있다"며 "현재 홍콩에선 송환법에 반대하는 투쟁 속에서 보다 많은 노동자가 민주주의와 노동법을 쟁취하는 투쟁으로 자신의 현장에서 노동조합을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의 노동자들에게도 자유와 민주주의를위해 싸우는 노동자 동지들과 함께 연대하자"고 제안했다. 와타나베 일본 전노협 회장은 "현재 일본은 아베 정권이 징용노동자에 대한 대법원 판결을 무시하며 혐한감정을 부추기고 있다"면서도 "그러나 우리에겐 노동자를 착취하는 기업과 재벌, 정부라는 우리 공통의 적이 있다. 나라 간 관계가 어떻든 한국과 일본의 노동자들이 함께 동지애를 발휘해 투쟁을 공유하자"는 외침을 전했다.

이용기 전교조 경북지부장은 "전교조 해직 6년이 지났다. 촛불혁명으로 들어선 문재인 정부가 들어섰지만, 전교조 노동자들은 아직도 박근혜 정부 시절을 살아가고 있다"면서 "전교조는 법외노조 취소와 노동개악 저지, 노동이 존중되는 노동해방 사회를 만들기 위해 횃불을 들고 동지들과 함께 힘차게 투쟁하겠다"고 역설했다.

도명화 민주노총 민주일반연맹 부위원장은 "약속을 지키지 않는 이 나라가 전태일열사가 희생했던 49년 전과 무엇이 다른지 묻고 싶다. 말도 안 되는 해고를 당해 그 잘못을 되돌리려는 일이 목숨을 걸고 해야 하는 일인지 몰랐다"며 "제대로 싸우겠다. 외로운 투쟁이 되지 않도록 민주노총이 함께해달라"고 힘주어 말했다.

전창훈 공공운수노조 전국철도노동조합 사무처장은 "철도노조는 국민의 편의와 안전을 위해 인력충원을 목표로 투쟁한다"며 "국토부가 답해야 한다. 철도노조는 20일 무기한 전면파업을 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박행덕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은 "2015년 민중총궐기에서 故 백남기 농민이 지키고자 했던 것은 노동자·농민·빈민의 생존권이었다. 생존권을 지키기 위한 거대한 촛불의 힘이 박근혜 정권을 퇴진시키는 힘을 발휘했다"며 "노동자·농민·빈민이 모든 민중과 함께 어깨 걸고 다시 민중세상을 만들기 위한 혁명을 조직하자"고 소리높여 말했다.

대회 후 참가자들은 마포대교 남단과 서울교 북단으로 나눠 국회 앞까지 행진했다. 국회 앞에서 약 한 시간여 대치했으며 일부 충돌이 발생하기도 했다. 한편, 민주노총은 오는 30일 정부의 탄력근로제 확대와 노조파괴법에 맞서 총파업·총투쟁으로 맞서 100만 조합원과 2천만 노동자의 노동기본권을 짓밟은 행위를 강력히 규탄할 예정이다.

민주노총이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마포대교 남단에서 '2019 전태일 열사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이 '2019 전태일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를 개최하고 문재인 정부와 국회의 노동개악을 규탄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이 대회사를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홍콩노총 건설노조 활동가 람슈메이 씨와 일본 전노협 와타나베 히로시 의장이 무대에 올라 국제 연대사를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문선대가 몸짓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전국농민회총연맹 박행덕 의장이 무대에 올라 연대사를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문선대가 '전태일의 꿈'이라는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이 '2019 전태일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를 개최하고 문재인 정부와 국회의 노동개악을 규탄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이 본대회를 마친 후 국회를 향해 행진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이 본대회를 마친 후 국회를 향해 행진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국회 정문 앞에서 경찰차벽을 두고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국회 정문 앞에서 경찰차벽을 두고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이 본대회를 마친 후 국회를 향해 행진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문재인 정부와 국회의 노동개악을 규탄하며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국회 정문 앞에서 경찰차벽을 두고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국회 정문 앞에서 경찰차벽을 두고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국회 정문 앞에서 경찰차벽을 두고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국회 정문 앞에서 경찰차벽을 두고 항의행동을 하고 있다. ⓒ 노동과세계 변백선

노동과세계 송승현  jabatday@gmail.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9 창원시 환경미화업무, 사회적기업화 추진 '논란' 향기세상 2019.12.06 1
258 광화문 톨게이트 농성장 앞 직접고용 쟁취 투쟁 문화제 개최 향기세상 2019.11.25 126
257 노동부, '민자' 신대구부산고속도로 불법파견 여부 조사 향기세상 2019.11.19 81
256 울먹인 민자국도 요금수납원 "우리는 유령이 아니다" 향기세상 2019.11.13 90
255 "경남에너지-SK재벌, 도시가스 노동자 탄압 중단하라" 향기세상 2019.11.13 5
» 2019 전국노동자대회, "노동개악 중단하라" 정부와 국회에 최후 경고 향기세상 2019.11.10 17
253 “톨게이트 투쟁은 옳고 그름의 싸움, 1500명 직접고용 될 때까지 싸운다” 향기세상 2019.10.13 87
252 “노조할 권리 제한” 노동관계법 개정안 국무회의 통과 향기세상 2019.10.03 384
251 톨게이트 농성 대오의 숨통을 죄는 도로공사 향기세상 2019.09.25 13
250 [포토] 민주노총 최전선, 톨게이트 농성장 24시 ① 향기세상 2019.09.25 17
249 민주노총 임시대의원대회 성사…”11월 총파업 총력투쟁 결의” 향기세상 2019.09.24 127
248 톨게이트 투쟁, 민주노총의 총력전 향기세상 2019.09.22 2
247 톨게이트 노동자 '문대통령, 애국 호소하려면 해고부터 해결해야' 향기세상 2019.08.08 250
246 "10번 물린 사람은 있어도 개에 안 물린 사람은 없다" 향기세상 2019.07.25 46
245 통일선봉대, 진해 미군사고문단 앞 '주한미군 철수' 외쳐 향기세상 2019.07.22 111
244 폭우 속 "이석기 전 의원 석방" 외치며 거리행진 향기세상 2019.07.22 5
243 시민·노동자들 "부산항 8부두 미군 세균부대 추방" 촉구 향기세상 2019.07.15 77
242 "최저임금 2.8% 인상은 소득주도성장 폐기 선언이다" 향기세상 2019.07.15 3
241 서울요금소 고공농성 노동자들 건강 이상 호소 "약도 부족해" 향기세상 2019.07.15 15
240 톨게이트 해고 노동자 청와대 면담 요청 중 부상 향기세상 2019.07.01 50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