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자유게시판

한일병원 해고 식당노동자 '병원 로비 연좌농성'이정희·노회찬·홍희덕·정동영·인재근 등 정치인 발길 이어져

 

 

서울 도봉구 쌍문동에 위치한 한일병원 식당에서 일하다 해고된 노동자들이 병원 로비에서 연좌농성을 벌이고 있다.

지난 10일 오후부터 농성을 이어 가고 있는 해고노동자들은 병원측에 고용승계를 요구하고 있다. 12일 노동계에 따르면 한일병원은 지난해 연말 위탁업체를 CJ프레시웨이로 교체했고, 2차 용역을 받은 M&M시스템(주)은 기존의 식당노동자들을 지난해 12월31일자로 계약해지했다. 

해고노동자들은 올해 1월1일부터 병원 정문 앞에서 농성을 벌이는 한편 CJ그룹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여는 등 복직투쟁을 벌여 왔다. 이어 위탁업체인 CJ프레시웨이가 최근 "한일병원에서 철수하겠다"는 입장을 밝히자 병원 로비 연좌농성에 나선 것이다.

민주노총 서울일반노조 관계자는 "CJ가 철수를 선언했지만 병원은 고용승계에 대한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며 "새 병원장에게 고용승계를 요청하기 위해 병원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노조는 병원이 새로운 위탁업체와 계약을 맺을 때 고용이 승계될 수 있도록 계약서에 명시해 줄 것을 요구하고 있다.

당초 해고노동자들은 병원 로비에서 연좌농성을 시작했지만 11일 저녁 병원 직원들과의 몸싸움에 밀려 건물 안 복도로 쫓겨나기도 했다. 연좌농성에는 8명의 식당노동자들이 참여하고 있다. 

몸싸움 소식을 들은 이정희 통합진보당 대표는 4.11 총선 개표결과를 지켜보다 현장을 찾기도 했다. 노회찬 통합진보당 대변인도 당선이 확정된 직후인 12일 새벽에 병원을 방문했고, 인재근 통합민주당 당선자도 병원을 찾아 해고노동자들을 격려했다. 총선에서 낙선하긴 했지만 그동안 사태 해결에 관심을 기울였던 홍희덕 통합진보당 의원과 정동영 민주통합당 의원도 12일 오후 병원을 찾았다.

노조 관계자는 "정치계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복직 문제가 빨리 해결되기를 바란다"며 "해고사태가 해결될 때까지 연좌농성과 병원 앞 촛불집회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 27살 롯데백화점 창원점 판매직 사망...."과로사"논란 해바라기76 2012.05.01 215092
19 쌍용자동차 file 바람 2012.04.27 39996
18 창원롯데 해고자, 마스크 쓰고 기자회견 연 까닭 해바라기76 2012.04.20 110089
17 한일병원 고용승계 합의 바람 2012.04.20 16610
16 사서, 유치원종일반 강사 등 무기계약직 전환 제외-경남도민일보 바람 2012.04.20 80055
15 하청노동자의 실질적인 고용주는 원청이다. 위원장 2012.04.19 13949
» 한일병원 해고 식당노동자 병원로비 연좌농성-매일노동뉴스 바람 2012.04.16 67198
13 경기도 '비정규직' 급여 현실화..7억7천 추경편성-아시아경제 [1] 바람 2012.04.10 281452
12 창원롯데 해고자 투쟁 100일째, 협상 결렬로 다시 갈등 해바라기76 2012.03.29 49396
11 2013년 적용 최저임금 5,600원 보장하라! 롯데심판 2012.03.21 41695
10 무기계약직 바람 2012.03.16 45259
9 학교비정규직 대량해고 정부지침은 왜 못막았나?-매일노동뉴스 바람 2012.03.16 40925
8 통영시소각장 표적해고 철회 기자회견문 통영시소각장 2012.03.07 47958
7 롯데.니들건 모조리 불매한다. 잠자리 2012.03.06 129663
6 롯데백화점 해고자 전원 복지을 촉구하며 바람 2012.03.05 16480
5 롯데백화점 집단해고자 해고붕어빵 이라고 들어 보셨나요? file 노동해방세상 2012.02.29 29009
4 롯데홈쇼핑 무단결제 “2만원 줄게 봐줘” [1] 잠자리 2012.02.16 66863
3 통영시 소각장 표적해고, 1인시위 40일째 [1] file 통영시소각장지회 2012.02.09 41320
2 자유게시판 입니다 [1] 바람 2012.02.08 16195
1 홈페이지 다시 만들기 바람 2012.02.02 65117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