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메인뉴스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사진은 집회에 앞서 정대은 민주노총일반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고 금보라 동지를 위해 헌화한 뒤 묵념하는 모습.
▲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사진은 집회에 앞서 정대은 민주노총일반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고 금보라 동지를 위해 헌화한 뒤 묵념하는 모습.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비행(飛行). 함께 가자. 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고(故) 금보라 동지 추모사업회'(회장 김영미)와 민주노총 경남본부(본부장 류조환), 금속노조 경남지부(지부장 홍지욱)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고 금보라 동지 5주기'를 맞아 이같은 제목으로 집회를 열었다.

고 금보라 동지는 비정규직 노동자들을 위해 다양한 투쟁을 벌이다 5년 전 나이 29살에 사망했다. 현재 그는 양산 솥발산묘원에 잠들어 있다. 5주기를 맞아 추모문화제와 함께 '비정규직 공동행동'을 벌인 것이다.

ad
안석태 민주노총 경남본부 수석부본부장은 "문재인 정부는 비정규직들에게 기다려 달라는 희망고문을 하고 있다"며 "얼마전 교사가 했던 말이 생각난다. 노동자가 아프면 자식이 아프고, 아이가 아프면 선생이 아프며, 선생이 아프면 학교가 아프기에 연대해야 한다고 하더라"고 했다.

그는 "서로 아픔을 보듬어 주는 자리가 되었으면 한다"며 "문재인 정부는 촛불로 탄생했다. 촛불은 민중, 비정규직 그 누구도 희망고문하지 말라고 했다. 우리들이 힘있게 단결해서 투쟁해 승리하자"고 했다.

김영미 회장은 "고 금보라 동지는 생전 마지막까지 치열하게 투쟁했던 삶은 '비정규직 없는 세상' '모든 노동자의 단결과 연대'였다"며 "오늘 우리가 함께 하고 있는 이 자리가 바로 그와 같다고 생각한다. 비정규직 없는 일터, 함께 살자 경남 노동자"라 했다.

그는 "함께 손 잡고 넘어야만 넘을 수 있는 길인 것 같다. 함께 마음 나누며 기댈 수 있어야만 넘을 수 있는 길인 것 같다"며 "모든 노동자들의 삶이 지금보다 더 즐겁고 행복하기를 간절히 원한다"고 했다.

김 회장은 "비정규직 철폐, 노동해방을 위해 우리보다 먼저 가신 열사분들이 우리에게 한결같이 바라는 것이 있다면 바로 그것일 거라고 생각한다"며 "오늘 이 귀한 자리가 우리가 단결하여 투쟁할 수 있는 마중물이 되었으면 한다"고 했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비정규직 노동자의 영원한 벗 금보라 동지의 기일에 맞춰 비정규직 철폐 염원을 담아 집회를 열었다"고 했다.

강선영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경남지부장과 손두희 전국교육공무직본부 경남지부장, 박지민 마트노조 경남지부장, 권해옥 일반노조 창원수도검침원분회장 등이 투쟁 발언하기도 했다.

 양산 솥발산 열사묘역에 묻여 힜는 금보라 노동열사.
▲  양산 솥발산 열사묘역에 묻여 힜는 금보라 노동열사.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  민주노총 경남본부, 금속노조 경남지부, '고 금보라 동지 추모 사업회'는 5일 오후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비행, 함께 하자 경남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행동" 집회를 열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3 4월 28일 세계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민주노총 결의대회 향기세상 2018.04.26 31
192 경남평화회의, 남북정상회담 환영문화제 ... '단일기 달기' 등 체험행사 벌여 향기세상 2018.04.26 23
191 '진보정치가 희망', 민주노총 경남 (지지)후보 36명 선정 향기세상 2018.04.24 20
190 "5월 1일 창원에 '일제 강제동원 노동자상' 세웁니다" 향기세상 2018.04.24 13
189 "환경미화원, 민간위탁 아닌 직고용 하면 예산 줄어" 향기세상 2018.04.20 36
188 중형조선소 정부정책 규탄, 생존권 사수 경남도민대회... 통영 안정공단 상인회 참여 눈길 향기세상 2018.04.19 24
187 "계속된 산재 사고, '위험의 외주화' 멈춰야" 향기세상 2018.04.18 19
186 군청, 공무직 노동자 '정치활동 금지' 규정 만들려다 빼 향기세상 2018.04.18 19
185 "시·군의 기간제 노동자, 제대로 된 정규직 전환해야" 향기세상 2018.04.18 17
184 경남 1373명, 44개 단체 "남북정상회담 성공 기원 선언" 향기세상 2018.04.18 15
» "비정규직 노동자의 벗 금보라 동지 기일 맞춰 집회" 향기세상 2018.04.18 14
182 "창원시는 모든 차별 중단, 제대로 된 정규직 전환해야" 향기세상 2018.04.18 22
181 "노동시간 단축 '근기법 개정', 노동현장 목소리 빠져" 향기세상 2018.04.18 9
180 헌법 개정, 그들만의 리그가 아닙니다! 향기세상 2018.04.18 9
179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한 걸음 더 나아가려면 향기세상 2018.04.18 11
178 동국대 이사장 직접고용 약속했지만 지킨 건 아무것도 없어 향기세상 2018.04.18 9
177 신세계이마트 두 노동자의 죽음, “정용진 부회장이 책임져라” 향기세상 2018.04.18 7
176 민주노총 5월 1일 세계노동절 ‘노동헌법’ 선언 향기세상 2018.04.18 8
175 3월 31일, 제주시청에서 4.3 민중항쟁 70주년 정신 계승 전국노동자대회 개최 향기세상 2018.04.18 12
174 "최저임금 회피 꼼수, 상여금 쪼개기 반대" 향기세상 2018.04.18 12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