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보도/성명

민주노총 중집과 전국 노동자들의 사퇴철회 요청을

추상같은 명령으로 받아 안고 사퇴철회 결정

 

한결같은 사퇴철회 요구 ... ‘지금 그만두면 가장 좋아할 사람은 박근혜

 

9월 8일 민주노총 한상균 위원장이 사퇴의사를 철회했습니다.

한상균 위원장은 지난 831일 서신을 통해 더욱 거세지고 있는 박근혜정권의 반노동 반민주 정책에 맞서 강력한 투쟁이 필요한 때 위원장 구속에 따른 지도부 장기공백 상태를 채워 줄 수 있는 강력한 투쟁을 이끌 지도부를 세워달라는 것과 노동의 위기, 민주노총의 위기돌파를 위한 첫 직선지도부로서 혁신을 통한 희망을 만들지 못한 점을 밝히며 사퇴의사를 밝힌 바 있습니다.

 

그러나 한상균 위원장의 갑작스런 사퇴소식에 92일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이하 중집)는 즉각 중집의 만장일치 의견으로 한상균 위원장의 사퇴의사 철회를 요청한다는 입장을 결정하고 5명의 대표단을 구성해 95일과 98일 두 차례 위원장 면회를 통해 중집의 입장을 전한 바 있습니다. 또한 단위 사업장과 현장 활동가들의 사퇴철회 성명, 사퇴철회를 요청하는 전국의 조합원들이 보낸 서신들이 옥중의 위원장에게 전달되었습니다. 이에 한상균 위원장은 98일 중집을 대표해 면회를 온 5명의 대표단을 통해 사퇴의사를 철회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민주노총은 99일 중집을 통해 위원장 사퇴의사 철회에 따른 향후 대책과 당면 노동개악 불법 양대지침에 맞선 민주노총 2차 총파업 투쟁 등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아래는 면회를 통해 밝힌 한상균 위원장의 사퇴철회 구두 입장입니다.

사퇴표명 후 지금까지 뜬 눈으로 보냈습니다. 지금 말문이 잘 안 열립니다. 자세한 의견은 오후에 변호사를 통해 보내겠습니다.

위원장직 사퇴를 철회하라는 중집의 요청과 전국 노동자들의 호통이 단순한 요청과 호통으로 그친 게 아니라, ‘지금 그만두면 가장 좋아할 사람은 박근혜라는 걸 일깨워 주었습니다. 조합원들의 이야기는 단순한 요청이 아니라 추상같은 명령이었습니다. 전국 노동자들의 우려를 인정합니다. 추상같은 명령을 받들겠습니다.

중집과 조합원에게 고개 숙여 사죄드립니다.

 

요 며칠간 보내주신 서신들 잘 보았습니다. 무엇을 해야 할 지 다들 알고 계셨습니다.

공공과 의료의 총파업 결정에 전 조직이 전체 역량을 모아 함께 해야 합니다.

민중총궐기를 제대로 안 하고는 기울어진 운동장을 결코 바로 잡을 수 없습니다.

각 산별의 숙원 과제도 해결하지 못합니다. 총체적 해결의 힘이 있어야, 논쟁을 통하더라도 노동중심 진보정치의 길을 갈 수 있을 것입니다.

민주노총이 앞으로 가야할 길을 찾아야 했던 이번 정책대대에 대한 시각이 다양하게 있습니다. 이에 대한 저의 생각을 보내드리겠습니다.

 

위기는 기회라고 했습니다.

그렇기에 먼저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겠다는 확신이 필요합니다.

전국 노동자가 함께 투쟁해 박근혜정권을 무너뜨리겠다고 저부터 결의하겠습니다.

이런 고민을 할 수 있게 마음을 모아 준 중집 성원들과 전국 노동자들께 감사드립니다.

 

제가 감옥에 있기 때문에 생기는 지도부 공백의 문제는 여기 계신 분들(중집)이 채워 주셔야 합니다. 이에 대한 구체적인 생각도 조금은 언급하겠습니다. 직무대행 중심으로 노동운동을 잘 견인하도록 많은 지도를 바랍니다. 지혜를 모아주실 것을 간곡하게 부탁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 지자체 무기계약직 전환대상 기간제 노동자 해고 중단 및 계약연장 촉구! 정규직전환 심의위원회 공정 구성 촉구! 민주노총 민주일반연맹 일반노동조합 기자회견 향기세상 2017.11.06 12
30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계획 관련 민주노총 입장 향기세상 2017.10.28 28
29 <성명서> 거제시는 거제시민의 대의기구인 거제시의회의 결정을 존중하라. 향기세상 2017.10.27 12
28 고 백남기 농민에 대한 정부의 공식사과, 지휘책임자 사법처리로 이어져야 향기세상 2017.09.22 18
27 [성명] 자유한국당은 국민의 눈과 귀를 흐리는 거리의 ‘적반하장 현수막’을 모두 철거하고 국민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하라! 향기세상 2017.09.22 31
26 [성명] 노동자는 죽고, 시민안전 위협하는 노동시간 특례 즉각 폐기하라! 향기세상 2017.09.22 13
25 [‘평화주의자’ 조영삼 님 선종 애도 성명] ‘사드 철회 마중물이 되고자 한 평화주의자’조영삼 님의 명복을 빌며 향기세상 2017.09.22 38
24 현장에서 멈춘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정책, 이대로는 안 된다. 향기세상 2017.08.31 34
23 [논평] 실패한 노사정 대타협 모델이 아니라 민주적 노정, 노사관계와 노동기본권 보장이 우선이다. 향기세상 2017.08.24 32
22 [성명] 반복된 조선하청 노동자 산재사망 언제까지 계속되어야 하나 향기세상 2017.08.24 15
21 [성명] 사고 조사부터 재발 방지 대책까지 노조의 참여를 보장하고 국민참여사고조사위원회 도입 약속을 이행 하라! 향기세상 2017.08.24 14
20 [성명] 부산업무상질병판정위원회에 살충제 달걀을 던지고 싶다 향기세상 2017.08.24 14
19 [성명] 정부와 국회가 앞장서서 노동자 죽음의 행렬을 멈추어라! 향기세상 2017.08.24 11
18 [성명]우리는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 향기세상 2017.08.24 13
17 [성명]위험의 외주화를 멈추는 것이 진정한 안전 실천 마스터플랜이다 향기세상 2017.08.24 11
16 <기자회견문>적폐는 피해자인 비정규노동자들이 제일 잘 알고, 해결방법도 현장에 있다. file 향기세상 2017.06.15 28
15 [시국성명]최순실이 대통령인 나라, 한 시도 용납할 수 없다 향기세상 2016.10.27 135
14 [논평] 홍준표 지사, 부끄러운 낯짝을 계속 들고 다니려나? 향기세상 2016.09.13 3012
13 [보도자료]간접고용노동자 권리보장쟁취 공동투쟁선포 기자회견 향기세상 2016.09.13 3005
» [보도자료] 한상균위원장 사퇴철회 관련 향기세상 2016.09.13 2949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