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조소식

  • 메인뉴스
  • 공지사항
  • 보도/성명
  • 노조일정
  • 소식지
검색하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여 주세요.

보도/성명

기자회견문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파업 뿐입니다.

일한 만큼 대우 받을 권리, 다치지 않고 안전하게 일할 권리를 찾겠습니다.

 

 

우리들은 경남지역에 공급되는 도시가스의 안전점검과 가스기구 설치, 검침, 민원수리, 도시가스 고지서를 배부하는 청년 비정규직 노동자들입니다.

 

우리들은 저임금, 과다한 업무와 인력부족으로 하루하루 죽어가고 있습니다. 도시가스 민원기사 1명당 배정된 가구수는 5,000~6,000. 근로계약서에 명시된 근무시간은 지켜질 수 없는 업무구조입니다.

 

검침을 위해 쓰레기더미를 헤치고 높은 담장 위에 위태롭게 올라서 망원경 눈을 대고 씨름해야 하고, 늘 시간에 좇겨 제대로 쉬지도 못하고 다음 목적지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잠시 숨을 고르며 업무를 보는 것이 우리들의 일상입니다.

 

늘 시간에 좇겨, 업무 중 실수가 나오면 사용자는 기다렸다는 듯 무차별적 징계로 우리를 탄압하고 있습니다. 21조로 하던 일이 노조가 생기면서 1명이 수행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혼자 일하면 노동강도가 높아지는 것은 둘째치고 범죄에 노출되는 경우도 허다합니다. 작년에는 도시가스 민원기사가 고객에게 폭행을 당해 쓰러지기도 했습니다.

 

우리 도시가스 민원기사들의 근속년수는 3년을 넘지 않습니다. 그만큼 퇴사율이 높습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하는 일에 비해 임금은 턱없이 적고, 업무는 고되고 위험하기 때문입니다. 노조가 생기기 전에 한 해에 10~15명이 퇴사를 하고 그 빈자리를 신규 가스기사로 채워졌습니다 그러니 근속년수가 짧을 수밖에 없는 위험하고 나쁜 일자리입니다.

 

이렇듯 우리는 늘 사고와 위험에 노출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사용자는 우리의안전보장과 처우개선에는 관심이 없었습니다. 일하다가 다치면 산재처리 하지마라. 입원하지 말고 출근해라고 겁박하기 일쑤였습니다.

임금도 최저임금 수준입니다. 그나마 해마다 최저임금 인상율이 반영된 수준으로 기본급이 올라 위안삼고 있었지만, 올해는 그 관행마저도 무너져 실망감을 감출 수가 없습니다.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도 상당합니다. 말은 잘 듣지 않으면 노동강도가 센 지역으로 발령을 내서 퇴사하도록 만들고, 상급자들의 욕설도 심심찮게 들어야 했으며, 대기발령을 내고 책상 앞에 하루 종일 앉혀두는 인권탄압도 자행하고 있습니다.

 

임금교섭이랍시고 마주 앉은 사용자는 회사가 어렵다는 말만 되풀이하는 앵무새와 같았고, 차라리 벽을 보고 이야기하는 것이 나았습니다.

 

회사 사정은 점점 좋아지고 있다고 하는데, 임금인상은 오히려 후퇴하는 이상한 회사. 바로 경남에너지중부고객센터입니다.

 

이렇듯,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파업뿐이라는 것을 깨닫는 데는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습니다. 일한 만큼 대우 받을 권리, 다치지 않고 안전하게 일할 권리를 찾겠습니다.

 

도시가스를 다루는 우리 민원기사들의 안전은 곧 경남도민의 안전과 직결되는 중요한 문제입니다.

 

우리들의 파업으로 경남도민들의 불편이 조금은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보다 더 안전한 서비스 제공을 위한 불가피한 선택임을 경남도민들께서 이해해 주시고, 양해해 주시기를 바라겠습니다.

 

 

 

2019. 2. 28.

 

민주노총 민주일반연맹 일반노동조합

경남에너지중부고객센터지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 (결의문) 세계노동절 129주년 2019 민주일반연맹 결의대회 결의문 향기세상 2019.05.01 4
52 [성명] 노동자의 잔칫날인 5월 1일 노동절에, 노동자를 쉬게 하라! 향기세상 2019.04.29 3
51 [민주일반연맹 성명] 반복되는 사망사고, 불법비리 백화점 청소업무 민간위탁 폐지하라 향기세상 2019.04.26 12
50 (성명) 이어지는 환경미화 노동자의 죽음을 애도하며, 창원시는 민간위탁을 없애라! 향기세상 2019.04.26 14
49 (성명) 환경미화원을 죽음으로 내모는 민간위탁제도 폐지하고, 직접고용 정규직으로 전환하라! 향기세상 2019.04.26 37
48 [기자회견문] 경상남도는 가스 요금 인하하고, 경남에너지는 위험 업무 비정규직 노동자를 정규직으로 전환하라! 향기세상 2019.04.26 8
47 (기자회견문) 도시가스 민원기사의 안전은 경남도민의 안전문제입니다. 비정규직 도시가스 민원기사의 안전문제! 경남도가 책임져야 합니다. 향기세상 2019.04.26 4
46 [성명] 경남에너지는 위험의 외주화 중단하고, 고객센터 비정규직 청년 노동자들의 안전을 보장하라! 향기세상 2019.04.26 4
45 [성명] 경남에너지는 종속회사인 고객센터 비정규직 노동자들에게 일한 만큼 대우 받을 권리, 안전하게 일할 권리를 보장하라! 향기세상 2019.04.26 3
» (기자회견문)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파업 뿐입니다. 일한 만큼 대우 받을 권리, 다치지 않고 안전하게 일할 권리를 찾겠습니다. 향기세상 2019.04.26 2
43 (기자회견문) 창원시는 용역·파견 비정규직 노동자들에 대한 『희망고문』을 중단하고, 즉시 정규직으로 전환해야 합니다. 향기세상 2019.04.26 24
42 (기자회견문)신대구부산 고속도로 주식회사와 대주주 국민연금은 용역업체가 없애버린 교통비, 급식비 , 각종수당, 복리후생비를 지급하라! 향기세상 2019.04.26 2
41 (기자회견문) 진주시는 청소용역업체 사업주들의 그릇된 자질 시비를 직시하고, 청소노동자들의 인권이 유린되거나 갑질 횡포를 당하지 않도록 직접 운영할 것을 촉구한다. 향기세상 2019.04.26 3
40 [기자회견문] 창원시는 방문교육지도사를 즉시 정규직으로 전환해야 합니다. file 향기세상 2018.10.15 1372
39 [기자회견문] 경상남도는 『전환 공무직 노동자들에 대한 임금차별』과 『최저임금 회피 꼼수 상여금 쪼개기』를 즉각 중단해야 합니다. 향기세상 2018.06.25 1094
38 (기자회견문) 사천시는 청소 업무 민간위탁 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향기세상 2018.06.13 728
37 (기자회견문) 시민혈세 낭비하는 지방자치단체 민간위탁제도 폐지하고, 즉각 직접 고용하라. 향기세상 2018.05.16 724
36 (기자회견문) 경상남도를 비롯한 일선 시/군은 기간제 노동자들에 대해 제대로된 정규직화 실시하고, 전환 공무직에 대한 임금차별을 철폐하라. 향기세상 2018.04.19 989
35 (성명서) 창원시 수도검침원 조합원의 죽음에 깊은 애도를 드리며,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 투쟁을 더욱 힘있게 펼쳐 고인의 뜻을 받들겠습니다. 향기세상 2018.03.27 825
34 최저임금은 죄가 없다. 대학은 핑계 대지 말고 임원감축을 멈추고, 정부는 <용역근로자 근로조건 보호지침>을 모든 대학으로 확대 적용하라! 향기세상 2018.02.22 753

문의메일 : pongrim@gmail.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
XE Login